금산인삼축제 D-day 7, 글로벌 명품축제 분위기 고조
상태바
금산인삼축제 D-day 7, 글로벌 명품축제 분위기 고조
  • 광장21 기자
  • 승인 2019.09.19 13: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는 재미, 먹는 즐거움, 알뜰 쇼핑까지 1석 3조 건강여행
지난해 인삼축제 모습(사진=금산군)
지난해 인삼축제 모습(사진=금산군)

올해 금산인삼축제가 ‘금산인삼, 천오백년의 가치를 담다!’라는 주제로 9월 27일부터 10월 6일까지 10일간 금산인삼관 광장 및 인삼약초거리 일원에서 개최된다.
 
축제는 해마다 인기를 독차지 하고 있는 건강체험관에서는 몽골, 중국, 태국, 한국 등이 참가하는 세계전통치유요법과 홍삼족욕, 홍삼팩 마사지, 인삼·약초 보약만들기 등의 인삼약초체험, 자신의 건강을 체크해 보는 생활건강체험 등이  준비된다.

올해에는 건강자전거, 자연치유명상 등의 가상현실 건강체험도 마련됐다.
 
여성들의 미인감성을 만족시키는 코너도 마련된다. 피부나이측정, 동안(童顔) 메이크업, 네일아트, 천연화장품만들기 등 미용 콘텐츠가 총 망라된 건강미인관도 문을 연다.
 
행사장 곳곳에는 인삼으로 즐기는 체험거리와 색다른 즐거움이 묻어나는 프로그램이 넘쳐난다.
 
인삼 테마에 ‘아트(Art)’ 콘텐츠를 가미한 인삼공방거리에서는 인삼을 얇게 썰어 꽃모양을 만들고, 인삼주를 담아보는 인삼꽃병만들기와 인삼문양을 접목한 인삼잎 손수건만들기, 인삼딸 LED 만들기, 인삼추억 그림그리기 등의 공방체험도 꾸몄다.
 
여기에 인삼튀김, 인삼초코퐁듀, 인삼풀빵, 인삼해독주스, 인삼수수부꾸미 등의 인삼약초요리를 만들어 먹어볼 수 있는 체험도 마련돼 축제의 먹는 재미를 더한다.
 
지난 해에 이어 올해도 어린이를 위한 건강놀이터가 운영된다. 에어 바운스와 볼풀장, 트램블린, 버블체험 등 어린이들이 하루 종일 신나게 뛰어놀 수 있는 힐링공간이 마련돼 자녀와 함께 방문하기 제격이다.
 
미래 소비주역인 청소년층의 참여도 눈여겨 볼만하다. 인삼을 테마로 한 창작예술체험과 딴따라 버스킹 등의 ‘청소년 문화난장’과 ‘대한민국 청소년 동아리 경진대회’ 등이 개최돼 청소년의 창의력과 넘치는 끼를 뽐낸다.
 
국제인삼교역전에서는 홍삼농축액, 엑기스, 절편, 홍삼주 등 인삼 가공품을 저렴한 가격으로 만나볼 수 있고 알뜰쇼핑도 가능하다. 올해에는 비단고을 금산의 농·특산물을 만나볼 수 있는 인삼골 홍보장터도 마련돼 쇼핑의 즐거움이 배가된다.
 
금산인삼관에서는 금산인삼의 역사와 재배과정, 특이인삼, 인삼요리별 효능 및 특징은 물론 3D 영상체험관을 통해 금산과 인삼에 대한 재미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축제기간동안 이어지게 될 주무대 공연도 알차다. 전국창작동요대회, 건강댄스경연대회, 주민자치센터 동아리 경연, 대학생트로트가요제, 주부가요제 등의 전국형 경연과 금산인삼 힐링콘서트, 국악 퓨전 뮤지컬 쇼, 추억의 7080 콘서트 등의 야간 공연이 가을밤 축제의 흥을 돋운다.
 
인삼골 군민노래자랑, 금산문화예술 한마당, 장날 열린 음악회 등 관광객과 주민이 함께하는 공연도 다채롭게 준비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