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문화재단, 공공예술프로젝트‘多화만사성 버스’개막식 개최
상태바
세종시문화재단, 공공예술프로젝트‘多화만사성 버스’개막식 개최
  • 박선희 기자
  • 승인 2019.09.23 23: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민 160명의 작품전시 12월 26일까지 운영-
예술작품을 실은 '다화만사성버스' (사진=세종시문화재단제공)
예술작품을 실은 '다화만사성버스' (사진=세종시문화재단제공)

 

세종시문화재단은 19일 세종시문화재단에서 문화다양성 공공예술프로젝트 ‘多화만사성 버스’ 개막식을 개최했다.

이날 개막식은 공공예술프로젝트 참여 단체와 시민 등 9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세종고운어린이집의 수어공연, 작품제작에 참여한 시민 소감발표, 작품전시 응원메시지 남기기 등으로 진행됐다.

‘多화만사성 버스’는 작년에 이어 진행되는 시민 참여형 공공예술프로젝트로 문화다양성에 대한 공감대 형성과 가치 확산의 계기를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특히 지역 버스에 공공예술을 입혀 BRT 990번과 300번 등 4대의 버스가 19일부터 12월 26일까지 총 15주간 운영된다.

버스에 전시된 작품제작에는 세종YWCA 성인권상담센터, 세종시청소년지원센터 꿈드림, 세종시장애인복지관 등 문화관련 기관 10곳과 세종시민 160명이 참여했다. 특히 올해는 지역 예술가 2명이 참여했다. 

최혜원 작가는 “시민작품으로 가득한 버스가 <이동하는 미술관>처럼 느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세종도시교통공사와 세종시문화재단은 지난해 10월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앞으로도 문화다양성 가치 확산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발전시켜나갈 예정이다.

'다화만사성버스'개막식을 마친 참여자들(사진=세종시문화재단제공)
'다화만사성버스'개막식을 마친 참여자들(사진=세종시문화재단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