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룡세계軍문화축제’ ,태풍으로 10월 4일∼7일로, 일정 변경
상태바
계룡세계軍문화축제’ ,태풍으로 10월 4일∼7일로, 일정 변경
  • 광장21 기자
  • 승인 2019.09.30 2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계룡세계軍문화축제’ 모습[사진=계룡시 제공]
'계룡세계軍문화축제’ 모습[사진=계룡시 제공]

계룡세계軍문화축제'가 태풍북사으로 인해 10월 4일∼7일로 연기됐다.

30일 계룡軍문화발전재단(이사장 최홍묵)은 2019 ‘계룡세계軍문화축제’를 ‘지상군페스티벌’과 함께 10월 4일부터 7일까지 개최 일정을 변경한다고 밝혔다.

당초 올 해 축제는  10월 2일부터 6일까지 5일간의 일정으로 육군의 ‘지상군페스티벌’ 행사를 개최할 예정이었다.

재단측은 제18호 태풍 ‘미탁’이 한반도로 다가온다는 예보에 따라 태풍의 강한 비·바람으로 인한 위험요소를 사전에 차단하고 관람객 등의 안전을 위해 행사 시기를 10월4일로 미뤘다.

태풍의 영향권에서 벗어날 것으로 예상되는 4일부터는 ‘계룡세계軍문화축제’와 ‘지상군페스티벌’의 예정된 프로그램은 계획대로 진행하며, 공동 개막식도 4일 오후 2시에 활주로 주공연장에서 개최한다.

한편, ‘계룡세계軍문화축제’의 10월 2일 야간 축하공연과 3일의 야간공연은 계룡문화예술의전당으로 장소를 변경해 개최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