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복용초, 신설 확정
상태바
대전복용초, 신설 확정
  • 광장21 기자
  • 승인 2019.10.01 18: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2022년 개교,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위원회 심의 통과 -
대전교육청 전경(사진=대전교육청)
대전교육청 전경(사진=대전교육청)

대전시 도안동 복용초등학교(가칭) 신설이 확정됐다.

대전교육청은 1일 도안 2-1지구 대전복용초 설립에 대한 교육부 정기2차 중앙투자심사에서 ‘적정’ 승인을 받아 통과했다고 밝혔다.

시 교육청은 지난달 27일 진행된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서 도안지구 아이파크시티 아파트를 비롯한 공동주택 4,570세대의 학생 배치를 위해 대전복용초 설립 타당성을 설명했다,

이에 교육부는 신설사업의 필요성, 타당성 등 적정 여부를 판단 학교 설립을 최종 승인했다.

복용초는 도안지구 공동주택 개발에 따라 유입학생을 배치하기 위해 31학급(특수1학급포함) 규모로 신설된다.

개교 목표일은 2022년 9월이다. 중앙투자심사가 통과된 만큼 설계비 예산 반영 등 학교 설립을 위한 각종 사업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

설동호 교육감은 “ 학교 설립에 청신호가 켜진 만큼 개교 예정 시기에 맞춰 학교가 개교될 수 있도록 차질 없이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