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국세청, 충주상공회의소와 세정지원 간담회 개최
상태바
대전국세청, 충주상공회의소와 세정지원 간담회 개최
  • 광장21 기자
  • 승인 2019.10.25 22: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국세청,  세정지원 간담회 모습(사진=대전국세청)
대전국세청, 세정지원 간담회 모습(사진=대전국세청)

한재연 대전국세청장은 25일 충북 충주시에 위치한 호텔 더 베이스에서 충주상공회의소 회원들과  세정 지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번 간담회는 충주지역 경제현황을 파악하고 대외적인 환경으로 인해 어려움에 처한 납세자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간담회에는 이 지역 기업인 20여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기업인들은 세무조사 건수 축소와 간편조사 확대가 내년 조사 운영에도 이어지길 요청했다.

또, 미·중 통상마찰 및 일본수출 규제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들을 위해 법인세율을 하향 조정해 줄 것을 건의했다.

이에대해, 한재연 청장은 "현장의 건의사항이 제도에 반영되도록 적극 검토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업에는 징수유예, 납기연장 등 세정지원"을 약속했다.

특히, "일본 수출규제로 인한 피해 기업에는 경정청구 1개월 내 환급, 신고내용 확인대상자 제외·유예 등 다각적인 지원을 펼치겠다"고 답했다.

한편, 한재연 청장은 간담회 후 제조업체를 방문 제조공정을 참관하고 산업현장의 어려움을 경청하며 납세자와의 소통을 이어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