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중동시장에서 1,100만 달러 규모 수출상담
상태바
대전시, 중동시장에서 1,100만 달러 규모 수출상담
  • 광장21 기자
  • 승인 2019.10.28 2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5개 중소․벤처기업 참여, 우수한 기술력과 아이디어 제품으로 승부 -
대전시 무역사절단이 현지 바이어들과 수출상담을 하고 있다.(사진=대전시)
대전시 무역사절단이 현지 바이어들과 수출상담을 하고 있다.(사진=대전시)

대전시 무역사절단이 중동시장에서 1,100만 달러 규모의 수출상담 실적을 기록했다.

28일 대전시에 따르면 지난 20일부터 27일까지 두바이, 도하, 이스탄불에 대전소재 중소․벤처기업 5개사로 구성된 무역사절단을 파견해 103건 1,102만 3,000달러(132억 원) 상당의 수출상담 성과를 거뒀다.
 
이번 중동 무역사절단에는 ㈜스토닉, ㈜케이앤에스아이앤씨, ㈜케이엔텍, ㈜피디케이, 신기술㈜ 등 지역기업이 참가했다.

위성 무선기기를 생산하는 ㈜케이앤에스아이앤씨는 최근 드론에 의한 사우디아라비아 유전시설 피폭으로 높아진 위성안테나에 대한 관심으로 두바이 관련 기업과 100만 달러 규모의 수출계약을 추진하기로 했다.

휴대용 압력교정기를 제조하는 ㈜피디케이는 터키의 계측기 전문회사인 미네르바(Minerva)에 20만 달러 규모의 산업용 교정기 수출을 추진 중이다.

샤워기 헤드를 생산하는 ㈜케이엔텍은 터키의 정수기 제조업체인 브렐 그룹(BREL GROUP) 현지 방문․상담을 통해 3만 달러 규모의 제품을 수출하기로 했다.
 
한편, 대전시는 이번 중동 무역사절단에 참가한 기업들에게 바이어 매칭, 통역비 등을 지원했으며, 참여기업의 제품이 실질적인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해외 지사화 및 사후 출장비 등의 지원도 병행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