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도 대전 중구 구정방향은?
상태바
내년도 대전 중구 구정방향은?
  • 이기출 기자
  • 승인 2020.10.14 2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규·특수사업 60여 건 등 추진

대전 중구는 내년도 구정 추진 방향 설정을 위해 14일 효문화마을 대강당에서 심층토론을 진행했다.

이날 보고회는 내년도 예산편성에 앞서 2021년도 주요 시책의 타당성과 방향성을 면밀히 검토하기 위한 것으로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로 과장급 이상 간부공무원만 보고회에 참석하고 현장을 유튜브로 생중계해 직원들이 구정방향을 공유했다.

토론 주제는 ▲주거?상업지역재개발사업 ▲주거환경개선사업(보문1?3구역) ▲중촌동?유천동?석교동 도시재생 뉴딜사업 ▲뿌리공원 2단지 조성사업 ▲청사 공공건축물 리뉴얼 사업 ▲태평1동?석교동?오류동 복합커뮤니티센터 신축 등으로 참석자의 다양한 질문과 토론이 이어졌다.

특히 포스트 코로나시대에 대비해 비대면 교육, 코로나블루 극복, 감염병 예방 관련 사업을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

제시된 내용을 보면 ▲온라인 공연 ▲민?관 온라인화상회의 지원 ▲비대면 정보화교육 ▲부모님과 함께 사진찍기 프로젝트 ▲버스킹 공연 확대 ▲코로나19 현장 역학조사 역량강화 등이다.

박용갑 청장은 “그동안 계획한 사업들이 가시적인 성과로 이어질 수 있도록 구정에 속도를 더하고 주민이 체감하는 성과를 내는 데 총력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