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종이팩 화장지로 재생산...취약계층 지원
상태바
세종시,종이팩 화장지로 재생산...취약계층 지원
  • 이기출 기자
  • 승인 2020.11.05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시-유통지원센터-세종YMCA-㈜쌍용씨앤비 업무협약

세종시가 공공주택에 마련된 전용 분리 배출함을 통해 수거된 종이팩을 활용해 화장지로 재생산해 취약 계층을 지원하는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5일 세종시청 세종실에서 류순현 행정부시장과 이희철 한국순환자원유통지원센터 이사장, 임중수 세종YMCA 이사장, 박세훈 ㈜쌍용씨앤비 대표이사가 참석한 가운데 ‘종이팩 배출 및 회수체계 복원 시범사업’을 추진하기로 하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시범사업은 세종시민과 시민단체, 재활용업체, 지방정부 등 다양한 주체가 공동으로 참여해 공공주택 내 종이팩 분리배출 회수·재활용 체계를 마련한다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이번 협약에 따라 유통지원센터는 종이팩을 별도로 배출할 수 있는 분리 배출함을 제작해 세종시에 제공한다.

시는 유통지원센터에서 제공한 분리 배출함을 공동주택 단지별로 설치한 후 전담회수 팀을 통해 분리 배출된 종이팩을 수거해 제지업체로 납품하는 역할을 맡는다.

세종 YMCA는 각 단지를 순회하면서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종이팩 분리배출 계도 및 홍보를 담당한다.

종이팩 재활용업체인 ㈜쌍용씨앤비는 세종시가 회수·납품한 종이팩으로 화장지를 생산해 취약 계층에 지원하는 등 사회공헌사업에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류순현 행정부시장은 “이번 시범사업을 추진하는 과정에서 종이팩 분리배출 및 회수·재활용 단계별로 현장의 애로사항이나 제도적 보완점을 발굴하여 적극 개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유통지원센터 이희철 이사장은 “이번 시범사업 통해 지역에서 배출된 재활용폐기물이 다시 제품으로 환원되는 지역 순환형 재활용체계를 구축해 모범적인 모델로 활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